과기부·특구진흥재단, 기술사업화 우수기업 선정

관리자
2024-01-25
조회수 155



[헬로디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와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사장 강병삼)은 25일 기술사업화 관련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이날 특구진흥재단 내에서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기술사업화 시상은 공공기술 사업화 성공 모델 확산을 위해 출연연, 대학, 기업의 우수한 사례를 발굴해 매년 시상한다. 올해는 기술사업화, 지역혁신 기여, 사업화 지원 부문에서 9개 기업을 선정하고 장관상과 이사장상을 수여했다.

기술사업화 부문 대상은 창업 3년만에 로봇 기반의 제조 자동화 통합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SK온, LG에너지솔루션, 포스코 등 대기업에 공급해 기술력을 인정받은 다임리서치(대덕)가 받았다. 지역혁신 기여 부문은 바이옴에이츠(홍릉강소)가 대상에 선정됐다. 바이옴에이츠는 지난해 2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 여성인력과 지역인력 채용, 지역인재들에게 실무경험 기회 제공 등의 역할을 인정받았다.

사업화 지원 대상에는 3년간 12개 연구소기업 설립에 기여하고 기업 간 매칭, 해외 시장 개척을 견인한 특허법인 이노에 돌아갔다. 각 부문별 우수상에는 코아이, 이유씨앤씨, 위노베이션, 시큐웍스, 렉스이노베이션, 특허법인 수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노경원 연구개발정책실장은 "공공연구성과물이 사업화돼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한다는 것은 오랜 시간의 투자와 지원, 그리고 노력의 결과물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러한 노력들이 세계로 나아가는 성과가 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과기부·특구진흥재단, 기술사업화 우수기업 선정 I 헬로디디